돌아 가신 시아버님께서 복국을 참 좋아하셨다. 이 곳 울산의 복국집은 거의 다 다니신 듯 했는데 성에 차는 데가 없으셨나보다.

새로 생긴 복국집이 있다고 같이 가 보자 청하면 이미 가 보셨단다.

거기 콩나물 국물맛밖에 안 나더라.


예전엔 안 그랬단다. 복어를 아끼려다 보니 다른 것들로 국물맛을 낼 수 밖에 없나보다고.

통영에 시장통에서 졸복국을 먹어 봤는데 아마 그게 내가 먹어 본 중 가장 맛있었던 복국이었던 것 같다. 자잘한 졸복들을 일일이 다 장만해서 뚝배기 국그릇의 2/3가 다 졸복들이었다. 다른 재료는 거의 들어가지 않고 모두 복어들로만 국물을 낸 진국. 졸복들은 모두 한 마리가 통째로 입에 들어 가는 크기라서 그대로 건더기를 건져 내서 와사비 간장에 찍어 먹었었다.

이번에 가게 된 복국집은 해운대에서 유명한 '금수복국'이다.

금수복국은 해운대 이름난 암소갈비 근처에 있다. 초원복국도 바로 50미터 정도 되는 곳에 있고 맛집들이 다 모여 있다. 달맞이 길이던가 인근에 풍취 좋은 곳에 분점이 생겼다고 하던데 본점은 아직 거기다.

큰 길에 눈에 띄도록 큰 입간판과 주차장이 마련되어 있는데 정작 음식점은 바로 그 뒷길에 위치해 있다.




이게 밀복이다. 만육천원 되겠다.

복어는 아시다시피 끓여도 생선살이 퍼지지 않는다. 땡글땡글 씹는 맛이 좋다.



따라 나오는 빈 접시에 살코기를 꺼내서 초장을 묻혀 먹으면 된다.


국물맛을 평하자면 - 오래 되고 입소문을 탄 집이라 그런지 영 허당은 아니다. 첫 숟갈 뜬 느낌이, 제법 맛있는데? -

천천히 음미해 보자니 순수 복어로만 국물을 낸 건 아니고 뭔가 베이스로 다른 걸 이용해 조금 국물을 만든 후에 복어로 다시 지리를 끓인 듯 하다. 하지만, 노골적으로 다른 것의 맛이 확연하게 느껴진 건 아니다.

어떤 대구국집을 가 보면 가쓰오부시라든가 멸치 육수 등 다른 걸로 베이스를 만드는 데 그것들이 맛이 더 강해 주객이 전도된 곳도 있더라.

여기는 예민하게 알아 차릴 사람만 알 정도였다.

그리고, 놀라운 건 그 염도 조절이었다. 짜기 직전에 멈춘, 살짝 간이 간간한 느낌의 국물. 이걸 사람 입맛으로 맞춘 것인가 싶을 정도로 절묘했다. 염도 맞추는 기기를 이용한 게 아닐까?





반찬은 이 정도로 나왔다.

저 쪽에 보이는 두부는 뎁혀져서 쫄깃쫄깃한 식감이다.

간 날이 주말인데 주말에는 점심 정식 특선은 되질 않는다.





그래서, 이걸 하나 시켰다. 복어찜.

특이한 건 저 사이에 두께 0.5 센치 정도의 바싹 구운 누룽지가 들어 있다는 거다. 콩나물의 아삭한 식감에 쫄깃한 복어살, 그리고 바삭한 누룽지등으로 식감들을 다양하게 만들었다는 게 특징이다. 처음엔 다섯명에 복지리 다섯 그릇만 해도 배가 찰텐데 하고 이걸 추가로 시킨 걸 걱정했지만 마지막엔 싹싹 바닥까지 긁어 잘 먹었다.

옆 테이블들을 보니 특으로 시키면 만 구천원 가격인데 양이 훨씬 많았다. 둘이서 이걸 하나 시키고 요리를 하나 작은 사이즈로 시키고, 이런 식으로 먹는 분들이 많았다.

여자들 배에 한 사람 당 한 그릇은 조금 양이 많지 않았나 싶다.






이건 이층에서 내려 오던 계단 중간에 장식된 코지 코너.

사람이 많을 땐 대기번호를 받기도 한다던데 우린 점심시간을 살짝 지나 간 때문인지 한가로웠다.





큰 길에 안내 간판과 주차장 입구가 보이고 여기는 바로 그 뒷길이다. 주차는 주차 요원이 따로 주차를 해 주니 키만 맡기고 들어 가면 된다.




까치복 2만원, 밀복 16000원, 은복 만원이다. 각각의 복지리는 조금 더 큰 특대사이즈가 있다. 그리고 각각의 복지리에는 땡초를 넣은 메뉴가 원래의 가격에 천원을 추가해서 판매하고 있다.

주말에는 점심 정식 특선 - 복지리에 갖가지 복요리들이 조금씩 맛보기로 나오는 것 - 이 나오지 않는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중1동 | 금수복국 해운대점
도움말 Daum 지도

   
포스팅에 호감이 가신다면 구독하실 수도 있습니다!
        메일로 구독하기 메일구독방법안내 한RSS로 구독하기 피드버너로 구독하기 iGoogle or 구글리더로 구독하기 myYahoo에 추가하기 트위터 네이버 이웃추가
Posted by 아딸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